태을주수행모임 했습니다^^ > 도란도란

본문 바로가기

도란도란

도란도란 선천의 상극(윈윈)의 이야기!

태을주수행모임 했습니다^^

태을주
2020-06-06 23:05 3,376 19 0 0

본문

6월6일 경기도 이천 태을주수행모임 태을주주문 소리입니다
7월 4일 매달 첫째주 토요일 모임에 동참 하실분은
이주문에 맞추어서 연습하시고
오시면 단합에 좋겠습니다^^
 
https://youtu.be/eMwhnOq7Saw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목록19

태을주님의 댓글

태을주
2020-06-06 23:12
많은 평가 바랍니다^^

삼칠님의 댓글의 댓글

삼칠
2020-06-07 23:50
코로나 사태에도 단체 행사나 치성을 아직까지 미루지 않고 하고 있는 단체가 일무님 말고 또 있나 보네요.
메르스 사태때는 소규모 단체라도 모임을 가지고 해도 코로나 이후론 뜸 하지만요.
일무님 같은 경우는 올바른 태을주를 읽음 시두가 돌때까지 전염병은 걱정할 필요 없단 주의이고 다른 분들도 그런 생각하는 분들도 있고 하니까 태을주 수행 모임이 진행되는 것도 당연한 거긴 하네요.
일무님 같은 경우는 상제님, 수부님 신단에 기타 모시는 종도나 성인들 치성과 입도식, 성묘등을 예전처럼 한달에 한두번씩 하고 메르스때도 그렇지만 코로나도 겁내진 않는거 같긴 하지요.

삼칠님의 댓글의 댓글

삼칠
2020-06-07 23:55
상제님을 모시는 증산계열 뿐만 아니라 정법을 수도한다고 생각하는 일부 선도수련 하는 분들도 코로나 같은거 겁 안 내시는 분들이 있으니 나름 도인이라고 자부하는 분들이나 심신수도를 하는 단체들은 다른 종교처럼 모임에 소극적이지 않을수 있겠네요.

삼칠님의 댓글의 댓글

삼칠
2020-06-07 23:59
다른 사람들을 구하러 나서진 못해도 상제님이나 신명들이 자신들을 보호한다 혹은 질병의 기운을 자신들이 가진 기운으로 스스로 몰아낼 수 있다고 생각하는 심리가 도인들에게는 있지요.

상제님만세님의 댓글

상제님만세
2020-06-06 23:33
따라 하고 싶은 마음,,,,,,,,,전혀 없슴

태을주님의 댓글

태을주
2020-06-06 23:55
말씀 감사합니다  만세님^^

상제님만세님의 댓글의 댓글

상제님만세
2020-06-07 00:12
논평은 ,,안 함

해 주기 싫음

대순전경,,처음부터  다시 보소
눈이 있어도,,,,글을 읽어도,,제대로 안 보는군요 

글을 본다하여도,,받아 들이는 마음이 부족한거고,,,,,,,,,,,

글을 본다고 하여  달달 외운다 하여,,,,,,,,,아는것이 아님  척을 하는것이지,,

머리로 아는것은,,,,,,,,,,,,,다  쓸모가 없는것임


오늘,,산행 11시간 걸음

피곤하여,,잘것임

순천파님의 댓글

순천파
2020-06-07 00:49
현무경파 이신가요?
듣기 좋아요.

상제님만세님의 댓글의 댓글

상제님만세
2020-06-07 05:30
태을주를 ,,저렇게 송 하면 안 됨
상제님께서 ,,싫어 하심

이유는,,그들이 찾아 보라 

대가리로,,책으로,,글로,,상제님의 진리를 알려고 달려 들다간,,,큰코 다친다는것만 아소 

모르겠으면,,안 세찬과 안 경전을 보소

심법제일님의 댓글의 댓글

심법제일
2020-06-07 06:04
심법제일 만세님께서 태을주 한번 올려 주셔요.

어리석은 이들이 만세님의 태을주를 한번 들어 봐야
 
만세님의 내공을 알 수 있을 거예요.

시간내서 한번 올려 주세요!

상제님만세님의 댓글의 댓글

상제님만세
2020-06-07 06:16
나의,,태을주 송에는  힘이 있다오 흥이 있다오

난,,오늘도 산행 하러 감 

걸어 다니면서,,,하늘을 보고,,태을주를 읽는 날이 아주 많아요

상제님의 진리는,,,사람들 속에서,,느껴야 하며

심법 강화  도심주는,,,자연속에서,,길러야 하는것이라오 

방구석에  틀어 박혀,,,,밥도 안 처먹고 태을주를 읽어 봐라
나이,40,50,60대  사람들,,,,,,,,,,,,다 끝난거다 

수행,수련 별지랄을 다 해 봐라  죽을때까지,,깨달음,,한소식,영성 ,,,,,,,,,,,,,,,절대 얻지 못한다 

상제님 신앙,,절대 만만한것이 아님,,,,,

내가  어느분에게,,그랬다,,,,,낙타가,,바늘 구멍으로 들어 가는것이,,오히려 더 쉽다고,,,,

내 말 뜻을 알아 먹는 사람,,,,,,,,,,,,,전무할것임

태을주님의 댓글의 댓글

태을주
2020-06-07 05:52
어느파도 아니고 작년부터 하고 있는 태을주 수행 모임입니다^^

군산대두목님의 댓글

군산대두목
2020-06-07 08:18
개벽은 언제 일까요?


 東起靑雲空有影하고 南來赤豹忽無聲이라
동기청운공유영 남래적표홀무성
虎兎龍蛇相會日에 無辜人民萬一生이니라 
호토용사상회일 무고인민만일생 
동쪽에서 일어난 푸른 구름은 허공에 그림자만 드리우고
남쪽에서 온 붉은 표범 홀연히 소리를 죽이는구나.
호랑이(寅), 토끼(卯), 용(辰), 뱀(巳)이 서로 만나는 날에
아무 죄 없는 창생들이 무수히도 죽겠구나.

(道典 5:408)

호랑이(寅), 토끼(卯), 용(辰), 뱀(巳)은
시일월년 이라고 생각합니다.

1.2025년 을사(乙巳)년

2.음력3월 경진(庚辰)월
 
3. 7일 or 19일
계묘(癸卯)일 or 을묘(乙卯)일

4. 인(寅)시 새벽3시~5시 입니다.


2025년 음력3월 7일(19일) 새벽3시 입니다.

수원나그네님의 댓글의 댓글

수원나그네
2020-06-07 11:58
연월일시가 아니라 시일월년이라~ 으음 2025년이면 2025-2020 = 5년 이라~

아직도 5년이 남았구나~ 5년, 짧다면 짧고~ 길다면 엄청 긴 세월인데~ ~ ~

본좌가 조 때까지 살아 있을래나 거시기하구나 ~ ~ ! ! !

복록을 얼마 가지지 못하고 이승에 와서리
수명을 본좌 마음대로 줄여야 하나 거시기하고 있는디~

45년생 해방둥이 홀어매만 아니면 그냥 저승으로 고고싱하는 것인데~ 본좌 어매가 살아 계셔서 할 수 없이 죽지 못해 살고 있구만~ ~ ! ! !  아무러 하든지 간에 ~ 2025년 조때까지 살아계시는 거시기들은 맞나 틀리나 잘 거시기하여 보시소. 본좌가 조때까지 살게 되면 거시기해 볼텐게 ~ ~ 암만 ~ ~ ! ! !

그건 그렇고, 1950년 6월 25일 일요일 새벽 4시에 북한의 김일성이 태극문양이 아닌 일직선으로 되어 있었던 삼팔선

 - - -  모년 모월 모일 모시에 어느 거시기가 지도 위에 자로 대고 북위 38도 선에 맞춰 좌에서 우로인지 우에서 좌로인지 일직선으로 쭈욱 그은 선을 경계로 한반도를 남북으로 갈라지게 한 국경선 - - -

을 넘어 내려와 무고한 사람들이 좌우이념대결에 따라 피비린내나는 전쟁을 통해 무고한 사람(백성)들이 많이 저승으로 갔는디...

이게 1950년 6월 25일 새뱍 4시이니 경인년 임오월 신묘일 ?사시인데~ 호랑이와 토끼와 뱀이 만나는 날에 전쟁이 일어나 많은 사람이 죽게 되었다고 하는 데 호토용사상회일이 아직도 이루어지지 않은 것일려나 ~ ~ ? ? ? 참으로 거시기하구나.

삼칠님의 댓글의 댓글

삼칠
2020-06-07 18:01
과거 무궁화회부터 시작되어온 위안부 피해자를 돕는단 명목의 단체 의혹이 최근에 터졌는데 대표를 소속 당에서 감싸고 있다지요.

삼칠님의 댓글의 댓글

삼칠
2020-06-07 18:13
또 그 단체 위안부 쉼터 소장분이 자살로 추정되는 죽음으로 최근 돌아가셨는데 과잉수사를 주장하는 누군가 주장에 검찰은 돌아가신 고인분을 불러서 수사한적이 없다는 상반된 주장이 있는데 일부 언론이 과잉수사때문에 스스로 목숨을 끊고 돌아가셨다고 애기하고 이슈가 되고 있지요.

삼칠님의 댓글의 댓글

삼칠
2020-06-07 20:02
모교단도 홍교수님 살해사건 중간 지시자로 여겨지던 이씨 간부분이 스스로 목숨을 끊고 수사가 흐지부지 되었었지요.

때광이님의 댓글의 댓글

때광이
2020-06-08 05:13
미친 무당 같은 쿵쿵따리야~~~얼쑤~

니가 하고 싶은말이 뭐냐~~훼이 꺼져라~~~

댓글에 말 같은 말이 1도 없냐....꿍쿠따리 쿵쿵따~~

운~영자님 이~~영양가 없는 잡넘글 안보이게 해주셔요~~~얼쑤~~

삼칠님의 댓글의 댓글

삼칠
2020-06-10 21:57
일무님 스승 일도자호선사께서 그러고 보면 시두가 발생하기 이전에 개들 사이에 전염병이 돌거란 예언을 했었던거 같네요.
전체 1,044 건 - 37 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고조선
2022-03-18
323
고조선
2022-03-13
539
0
0
고조선
2022-03-13
322
징글징글
2022-03-13
438
0
0
징글징글
2022-03-13
항마자
2022-03-11
320
삼칠
2022-03-10
456
0
0
삼칠
2022-03-10
319
대놓고
2022-03-10
449
0
0
대놓고
2022-03-10
318
삼칠
2022-03-10
397
0
0
삼칠
2022-03-10
삼칠
2022-03-10
항마자
2022-03-07
315
삼칠
2022-03-07
360
0
0
삼칠
2022-03-07
314
삼칠
2022-03-06
424
0
0
삼칠
2022-03-06
313
궁금한데
2022-03-06
378
0
0
궁금한데
2022-03-06
312
아싸
2022-03-05
451
0
0
아싸
2022-03-05
백제의꿈
2022-03-05
속단은금물
2022-03-05
4.3
2022-03-05
308
삼칠
2022-03-06
386
0
0
삼칠
2022-03-06
307
삼칠
2022-03-06
391
0
0
삼칠
2022-03-06
306
삼칠
2022-03-07
329
0
0
삼칠
2022-03-07
항마자
2022-03-02
 
게시판 전체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