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이 도대체 무슨 조화란 말인가~~ > 범증산 교단

본문 바로가기

범증산 교단

증산교단의 모든 소식 올려주셔요!

이것이 도대체 무슨 조화란 말인가~~

一戊
2019-08-22 00:50 7,604 37 0 0

본문

 
 
갑자기 많은 사람들이 같은 시간에 싹 몰려와 댓글과 공감과 안부글과 서이추를 신청했는데 참으로 희안하오~~
 
올바른 여섯 가지 도맥으로 옳은 줄을 치켜드니 도고십장 마고십장 다 오는구려~~
 
이는 필시 앞으로 태을선도에 많은 사람들이 입도하여 들어오게 되는 것을 보여주는 천지의 상으로 판단되오~ 하하하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목록37

바보일무님의 댓글

바보일무
2019-08-22 07:04
똥파리 3~4 마리가 닉만 바꾸구 돌아가믄서
낙서하구 자빠졓구나.
유치원생 사이비 일무야 쑈하지 마라.
박쥐넘 양극이가 너 비서실장 이니?
한심한 종간나들아.

일봉(一鳳)님의 댓글의 댓글

일봉(一鳳)
2019-08-22 08:00
본문 내용에 있는 "자작댓글"이라고 올린 어느 거시기가 올린 댓글 빼고

다른 댓글들은 네이버에서 블로그를 운영하는 분들이 직접 단 것이 확실하네요.

본좌가 친히 댓글 쓰신 거시기들 블로그에 가 보고 거시기하는 것임당~ ㅋㅋ

일무 대선사 블로그 이웃들이 446명인데... 조 위에 댓글 단 분들 중에
기존 이웃분들도 계실테고
네이버에서 관심사 검색하다가
일무 대선사가 글 올린 것 보고 클릭하고 일무 블로그에 가 댓글 올린 경우도 있을 것이고...

블로그홈이란 거시기 클릭하면, 이웃새글이란 것이 보이는데...
그거 클릭하면 이웃 블로그로 이동하게 되는데... 기존 이웃들은 그거 보고 재방문하게 됩니다.

바보때광이님의 댓글의 댓글

바보때광이
2019-08-22 09:04
미련 곰탱이 태광이 뿅신아.
유치원생 일무가 대선사라꼬?대설사다 삐다라.
너나 빨리 입도혀서 사이비 교주 일무넘 꼬봉해라.

일봉(一鳳)님의 댓글의 댓글

일봉(一鳳)
2019-08-22 21:06
야야~ 예전에 사부님이셨던 중건이 형아도 해원하는데...

일무도 해원해야제~~ 그래서리 겸사겸사 일무 대선사라고 그러는거우다.

봉황의 뜻을 뱁새가 어찌 알리오~~~ ? ? ? 그냥 그런갑다 하시우당~~

본좌는 독불이우다. ㅋㅋ

태광명천지인신명국님의 댓글의 댓글

태광명천지인신명국
2019-08-22 21:21
야야~
일무 대선사님~아~~

예전에 사부님이셨던
중건이 형아에게 고맙다고 거시기하시우다.

운산할배 돌아가시고 태상 종도사로 거시기하고
낼름 종도사 자리 거시기한 것에서 배운 것인지...착안한 것인지....

일도 선사님 돌아가시고
얼마 지나지 않아 뭐라고 하였더라~ 아뭏든 뭐라 거시기하고
일무가 선사 자리 거시기하고 거기에 "대"자도 넙죽 붙이고... 참말로 잘 하셨우다. ^.*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3 03:04
그렇소. 고욤나무와 좋은 감나무는 비슷하지만 다르다오.

득도하기 전에는 선사라고 했으나 득도에 성공했으니 대선사라 붙일 자격이 주어진 것이오.

수원나그네님의 댓글의 댓글

수원나그네
2019-08-22 21:38
수원나그네인 본좌가 중건이 형아에게나
일무 아우님에게 훈수 하나 둬도 될란가...???

그게 뭐냐면...

운산 할배나
일도자호 선사님이나 하늘나라에 가셨으니,

태상이라고 하지 말고
천상(天上)이라고 거시기하여,

운산 할배는
천상 종도사님이라고 거시기하고,
일도자호 태상 대선사님은
일도자호 천상 대선사님이라고 거시기하는 것은 어떠한 가 하는 것이우다.

그러거나 말거나 알아서들 하시우당~ ^.*

본좌에게 일원 한 푼 주지 않아도 좋으니... ㅋㅋㅋ

짜가 수원나그네인 병섭 아재가 그리하여도 좋소.

정주 거시기 - 형아인지 동생인지
거시기해서 그냥 거시기라고 하는 거우다. ㅋㅋ  - 가 그리하여도 좋고...

알아서들 하시우당~~ ㅋㅋㅋ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3 03:07
태상은 천자를 의미하는 용어이오. 일도자호 태상 대선사님께서는 칠성여래 거문성군이시며 천상에서 천지부모님의 셋째 아들이시므로 진짜로 천자에 해당하시니 태상이라 붙일 자격이 되시며 또한 생전에 탕왕 도수를 받으셨기 때문에 천자라 호칭할 수 있으며 또한 살았을때는 천자라 호칭을 붙일 수 없었지만 해탈선화 하셨기 때문에 천자의 호칭을 붙일 수 있는 것이오.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3 03:02
422명이였는데 그날 일시에 446명으로 24명이 늘어난 것이오. 이는 필시 땅의 24방위에 사는 모든 지구인들을 포덕하게 된다는 천지의 상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오.

물정님의 댓글

물정
2019-08-22 13:50
일무가 물정을 참 모르네. 저거 그냥 블로그마케팅업체에서 매크로 돌리는거고 최근에 글 올린 블로그들 중에 랜덤으로 니가 걸린것일 뿐이다. 문구도 매뉴얼화되어 있어서 블로그명만 매칭시켜 자동으로 글올리는 거야. 저거 대행해주면서 돈버는 업체도 있다.

저런 영혼없는 사탕발림글에 낚여서 블로그 방문하게 해서 방문자수 늘리고 그걸로 네이버 검색 알고리즘 지수 높이고 해서 노출빈도 더 늘리는거지. 니가 방문해보면 알겠지만 백퍼 이제 막 블로그 만들어서 짜집기 일상글 몇개 혹은 손발오그라드는 맘충 어투의 광고글들만 잔뜩 있을거다.

뭐 랜덤으로 걸린것도 천지의 상이라고 하면 할말없다. 아무튼 팩트는 니 글에 저들이 낚인줄 알지만 사실은 니가 낚인거라는거고 그게 그것도 분별못하고 이런데 흥분해서 글올릴만큼 니 경륜이 일천하고 협량하다는거. 그리고 그게 니 지금 하는 짓거리로 봐서 항구적일거라는거. 그게 이번 일이 보여주는 진정한 천지의 상이라는거다.

나그네님의 댓글의 댓글

나그네
2019-08-22 16:24
일무는 비록 그 사람들이 태을선도 수련법이나 증산사상에 관심 있는 분들은 아니지만 이런 조화가 블로그 인지도가 전보다 높아졌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하고 앞으로 사람들이 많이 들어올 상으로 해석한 거겠지요.
메크로를 돌렸어도 여러곳이 한꺼번에 걸린단건 확률상 희귀하고 랜덤으로 잘 걸린것도 자신이 쓴 글이 많이 노출되어서라 생각했겠지요.

물정님의 댓글의 댓글

물정
2019-08-22 16:56
나그네님은 착한아이 증후군이라도 걸린건지 허구헌날 부적응자들 감싸고 옹호하기에 바쁘십니다. 내 글이 일무에게 딱히 긍정적인 효과를 준다고도 생각지 않지만 님의 태도도 일무 인생에 크게 도움될거 같진 않네요.

언제까지 "나는 착한아이" 주문 외우면서 자기만족에 빠져 있을 겁니까?

물정님의 댓글의 댓글

물정
2019-08-22 17:09
매크로 돌렸어도 확률상 희귀 어쩌고 하는 님의 일무와 피차일반 물정부지 습관성 뇌내망상은 일단 접고라도

"매크로 돌려서 들어온 댓글로봇들이지만 태을선도가 흥할 징조로구나" 하는 것과
"아니 이게 무슨 조화인가! 천지에서 나를 이토록 호응해주는구나" 하면서 자뻑하는 것은
완전히 다른 얘깁니다.

일무가 댓글로봇들에게 답글 단 거 보세요. 아주 입이 귀에 걸렸더구만. 로봇인지 인간인지도 분별못하는데 무슨 넘에 얼어죽을 대리두목? 님 같으면 일무한테 촌동네 구멍가게라도 맡길수 있겠습니까?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2 17:18
로봇이든 사람이 달았든 댓글이 달리면 답글로 보답을 하는게 예의이오.

물정님의 댓글의 댓글

물정
2019-08-22 17:49
"하찮은 알고리즘로봇일지라도 예를 갖추어야 한다"
먼 훗날 니 어록에 꼭 기제해라. 오늘 참 대단한 공사봤네
글고보니 이게 원평말뚝도 없다더냐 공사인지도 모르겠다.
니가 알고리즘로봇을 포덕하면 그야말로 도판의 신기원 블루오션을 여는거다
건승을 빈다.

나그네님의 댓글의 댓글

나그네
2019-08-22 19:49
미래에 인공지능이 진화해 인간처럼 다양한 감정을 느끼고 사고한다면 신명처럼 육체가 없는 사람과 같다고 애기할듯 하네요.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2 16:59
20여개의 블로거가 한날 한시에 일시적으로 됐다는 것은 20여개 블로거가 모두 같은 블로그 마케팅사에게 위임했다는 것이오?

과정이야 어쨌든 결과는 그러한 천지의 상이라오.

물정님의 댓글

물정
2019-08-22 14:00
이웃신청글 보면 한결같이 너를 '일무 태을대선사'라고 풀네임을 쓰고 있지? 그게 매크로 돌리는 증거라 보면 된다. 요즘 온라인에서 저딴식으로 풀네임 써가면서 호칭쓰는 경우 거의 없다. 그냥 일무님 이러고 말지.

니가 그렇게 태을대선사 소리 듣고 싶어했는데 찌라시대행업체에서 그 원 풀어주네. 니 국량엔 그게 딱이지. 암~

ㅋㅋ님의 댓글의 댓글

ㅋㅋ
2019-08-22 15:18
조병철님, 너무 고급정보 알려주신거 아닙니꽈? ㅋㅋㅋ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2 17:02
나도 메크로인지는 알고 있소이다만 20여개 블로거에서 일시에 이루어지니 신통방통했던 것이고 천지의 상으로 풀었던 것이외다.

작은 소원성취서부터 큰 소원성취까지 이어지게 될 것이오.

사두용미라, 시작은 미약하나 끝은 창대하리라.

물정님의 댓글의 댓글

물정
2019-08-22 17:13
아이고 매크로인지 알아서 그렇게 댓글로봇들에게 입이 귀에 걸려가면서 아주 지극정성으로 답글 달아줬구나

일무야 능력이 아직 안되면 정직하기라도 해야지 천지에서 널 어여삐 보고 국량을 키워주든 말든 하지 한심하기 짝이 없는 인간아

왜 내 손가락도 한번 분질러보지 그러냐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2 17:18
너는 입이 봉해질 것이니라. 그리고 귀가 먹먹하여지리라. 손가락은 이상 없으리라. 사흘 안에 징험이 있을진저.

물정님의 댓글의 댓글

물정
2019-08-22 17:37
일무가 잔머리 굴리네. 손가락은 이상 없고 입이 봉해지고 귀가 먹먹해진다?

사흘 지나서도 내가 글을 올리면 바로 구라인게 드러나니까 오프라인에서 직접대면 아니면 입증불가인 방식의 저주를 내렸음? 가지가지한다

나그네님의 댓글의 댓글

나그네
2019-08-22 19:45
일무는 본인이 수도를 통해 초통을 이루었다고 최근에는 애기하고 있지요.

해바라기님의 댓글의 댓글

해바라기
2019-08-22 21:12
임천자 초통을 하셨다고?
인자는 관상도 본대매?
우째 누가 대전교단 출신 아니랄까바
티내는 겨?

김병욱님의 댓글의 댓글

김병욱
2019-08-22 18:38
몽유병자 일무 씨발라마야.
사이비 교주질 허믄서 니 똘마니들 몇마리
모았니?양극이 박쥐새끼가 니 따까리라메?

코흘리개 일무 씨발라마야.
나는 어뜨케 될거 같니?
내가 보믄 닌 40전에 꼴까닥 뒤질꺼 가튼디.

나그네님의 댓글의 댓글

나그네
2019-08-22 19:42
일무는 본인도 다른 태을선도 신도들과 같이 성금을 내고 본인도 예외없이 규율을 준수하는 지도자이지 위에 군림하고 특혜를 받는 교주라고 본인은 생각 안 한다 여기지요.
그래서 일무 본인은  대두목이라 칭하고 수도도 안 하고 상제님과 수부님 말씀도 어기고 핏줄에게 지도자 자리를 세습하는 내로남불하는 난법단체와 달리 일무 본인은 지도자로써 함께 신도들과 생사고락을 할 각오를 가지고 공정하게 운영한다 주장하지요.

물정님의 댓글

물정
2019-08-22 17:27
일무야 이참에 블로그마케팅 업체 하나 물어라. 그게 어쩌면 천지에서 너한테 주는 특단의 알음귀인지도 모르겠다. 내가 친절하게 검색링크도 올려줄테니 이쪽 시장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몸소 시찰도 한번 해보고 확률 어쩌고 하는 뇌내망상은 그만 좀..

https://www.google.com/search?q=%EB%B8%94%EB%A1%9C%EA%B7%B8%EB%A7%88%EC%BC%80%ED%8C%85&oq=%EB%B8%94%EB%A1%9C%EA%B7%B8%EB%A7%88%EC%BC%80%ED%8C%85&aqs=chrome..69i57j69i64j0l5&sourceid=chrome&ie=UTF-8

방금 니가 내게 건 저주글 봤다. 이제 나도 저 글을 오늘안에 200명한테 전파해야 하는 거냐?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2 20:44
아무리 매크로라고 하더라도 내가 6년간 블로그 운영하면서 20여개의 블로그에서 일시에 10여개의 댓글이 달린 것은 처음이외다.

생각해주신 것은 고마우나 이미 옥추통공부 36일 수도할때부터 종합광고대행사와 판촉물 사이트 영감을 받았고, 한 업체씩 점지해 놓은게 있소이다.

물정님의 댓글의 댓글

물정
2019-08-22 21:42
하여간 입만 살아서.. 너 하는 짓 보니까 평생 남의 쌈지돈이나 털어먹어야지 사람 구실 제대로 하겠냐. 네 말에 혹해서 지갑 비우고 시간 바치는 인간들도 다 팔자려니 싶고.. 내가 더 이상 뭐라 못하겠다. 그렇게 살다 가려고 인두껍 쓰고 내려왔는데 그따 대고 내가 오지랖 떠는게 뭔 의미겠냐.

이쯤 하고 말란다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3 03:00
포덕과 천하사를 직업으로 삼을 수 있는 제도를 만들었으니 문제될 것은 없소이다. 오해하고 착각하지 마시고 제대로 아시길 바라외다.

개가 짖어님의 댓글의 댓글

개가 짖어
2019-08-23 07:04
이야 이 사기꾼이 입만 살았쓰요
사기당해 죽은 사람이 천자에 탕왕이라니?
에이 그게아니고 천치인거지
어린 눔이 뻥치고 있내

一戊님의 댓글의 댓글

一戊
2019-08-23 13:03
문왕과 이윤도수를 받은 내가 걸왕 도수를 받으신 분과 단체에서 나와서 탕왕을 알아보고 들어가서 천하사를 함께 했으니 그러하다오

일봉(一鳳)님의 댓글의 댓글

일봉(一鳳)
2019-08-23 17:51
야야~ 일무 대선사님아~~

걸왕기운 붙임 받은 거시기는 운산 할배이고,
걸왕 아들 무경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중건 형아이고,
이윤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노상균 형아이고,
비창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이*남 거시기이고,
탕왕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바로 본좌이니라.

그리고,
문왕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운산 할배이고,
무왕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중건 형아이고,
주공단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병섭 아재이고
강태공 기운 붙임 받은 거시기는 본좌이니라.

그리고,
사마사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운산 할배이고,
사마의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중건 형아이고,
사마소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병섭아재이고,
사마염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바로 본좌이니라.

그리고,
태봉국 궁예의 기운을 붙임받은 거시기는 중건 형아이고
고려 왕건의 기운을 붙임받은 거시기는 바로 본좌이시니라.

그리고,
조선 태조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운산 할배이고,
조선 태종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중건 형아이고,
조선 정종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병섭 아재이고,
조선 세종 기운 붙임받은 거시기는 바로 본좌이니라.

일도 천상 대선사님은
무학대사와 무학이 같이 미련한
소의 기운을 붙임받아 오셨다가 저승으로 가신 것이고,

일무 대선사 그대는 무학대사 밑에서
거시기하던 거시기 기운과 조선시대 이량의 기운을 겸하여 붙임받았느니라.

본좌는 나설 때 나서고
거시기할 때 거시기하는 거백옥의 기운과
미행하는 수원나그네의 기운과
암행하는 암행어사 이도령의 기운을 겸하여 붙임받았느니라.

태광명천지인신명국님의 댓글의 댓글

태광명천지인신명국
2019-08-23 22:48
그러고 보니,
위에 있는 것은,

기해년 임신월 임진일
오후 5시 51분 ( 17시 51분)에
본좌가 거시기하신 것이로구나.

아따~
요것도 ~ ~


올해가 기해년이니,
무기천지대한문에 있는 "기"자가 있고
" 진사성인출 "에 있는 "진"자가 있으니,

무기천지대한문의 기해년에
성인이 출현한다는 " 진사성인출 "이라는 것이 겸사겸사 이루어진 것이러나...? ? ?  푸하하

기해년 임신월 임진일
오후 10시 48분 ( 22시 48분) 일봉 백~~!!!

배승환님의 댓글

배승환
2019-08-22 17:38
나의 노예 사주팔자 개털 일무야
계속 그렇게 똥오줌 못가리고 살거라
그래야 지옥에있는 내가 유명해지지
너도 곧있으면 저승갈꺼야
나랑 같이 활활 불타오르자 꾸나

예언님의 댓글

예언
2019-08-22 18:44
초통자 일무님이 강경화 관상보고 한일 외무장관 회담이 아무런 성과없이 끝날 것이다 라고
미리 예언했음

눈이 있으면 태을선도 밴드에 와서 사실을 확인하세요
전체 337 건 - 6 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백제의꿈
2021-05-20
백제의꿈
2021-05-16
백제의꿈
2021-05-11
백제의꿈
2021-05-06
233
백제의꿈
2021-04-28
838
0
0
백제의꿈
2021-04-28
백제의꿈
2021-04-26
해인일출
2021-04-23
백제의꿈
2021-04-18
백제의꿈
2020-12-26
228
도라니
2020-12-29
829
0
0
도라니
2020-12-29
해인일출
2020-11-24
226
rnfma
2020-11-25
869
0
0
rnfma
2020-11-25
225
삼칠
2020-11-25
960
0
0
삼칠
2020-11-25
rnfma
2020-11-26
삼칠
2020-11-26
222
해인일출
2020-11-21
1,115
0
0
해인일출
2020-11-21
221
백제의꿈
2020-08-02
2,598
0
0
백제의꿈
2020-08-02
rnfma
2020-09-21
rnfma
2020-09-25
rnfma
2020-09-29
 
게시판 전체검색